메뉴 건너뛰기

3년 반만에 철 들었다.

조회 수 16289 추천 수 0 2008.09.20 14:28:49
이젠 철 들었다! 이젠 속력을 내라 하신다!

자녀의 탈선문제로 하나님께 나눔으로 부름을 받았다가 "자녀치료의 명령"대신 "가정회복의 명령"을 먼저 받았다. 부모모임이 시작 된 지 벌써 3년 반. 무엇이 하나님께서 주신 부모의 소명인지를 모르고 헤메던 우리에게 하나님께서 길 잡아주셨다. 거의  반병신이 되어 버린 자녀를 나눔에 넣고서야 하나님의 음성을  듣기 시작한 것이다. 이젠 자녀보다도 부모가 먼저 변해간다. 자녀가 졸업하면 떠나 버리던 가정들이 이제는 떠나지 않는다. 내 가정, 내 새끼만 생각하던 이기적인 우리의 죄를 벗어 던지고 이젠 형제자매의 가정을 돌아보며 함께 살자고 모인 다. 서로 도울 일을 찾고 기도할 일을 찾는다. 언젠가부터 성장이 멈추어 버린 자녀들을 바라보아도 이젠 안타깝지 않다. 왜냐면 가정회복의 방법을 알려 주셨고 믿고 실천만 하면 반드시 구원하실 하나님이신 그분의 약속을 믿기 때문이다. 물론 실천의 삶을 시작해보면 엄청난 장애물이 있다. 그러나 예수님께서 당신의 자녀들의 "()"를 치료하시기 위해 십자가를 정면으로 받아 드리셨듯이 우리도 정면으로 받을 것이다. 우리는 가능한 서로 머리를 맛 댈 것이다. 가능한 서로 그리고 손을 꼭 잡을 것이다. 그것이 예수님의 사랑하심의 극치였던 것처럼 우리에게도 살아가는 소망과 희열과 위로가 될 것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284 사자들이 어린이와 뛰놀고 장난쳐도 물지않는... 감동의 드라마. [23] 룩전도사 2009-01-14 24260
283 주를 위한 이곳에 [2011 MARKERS LIVE WORSHIP ALBUM] [1] 조셉 아빠 2011-11-03 23349
282 빗속의 달리는 자전거에서... 아버지를 위한 아들의 사랑. [92] 룩전도사 2009-01-18 20641
281 카멘 이 부른 노래 "우리 차례다!!!" 학교에서 기도못하게 한뒤........ 이렇게 되버렸네요. [1] 룩전도사 2008-11-29 20613
280 목사와 조폭 [2] Admin1 2010-08-17 20572
279 항해자................. 깊고 넓은 바다간다~~~~~~~~~~~~~ 룩전도사 2009-08-01 18789
278 므낫세의 기도 영어버젼 [15] Admin1 2010-02-20 16936
277 ~ 절벽 가까이로 부르셔서 ~ (로버스 슐러) live with God 2009-11-19 16549
» 3년 반만에 철 들었다. Admin1 2008-09-20 16289
275 자녀를 망치는 방법 10가지 [1] 룩전도사 2008-11-28 16172
274 중고생들이 마약을(어제오늘일이 아니죠).... 10월 7일 중앙일보에서 룩전도사 2009-10-10 15830
273 미주 마약중독 재활기관의 실태 [1] Admin1 2009-02-20 15472
272 나를 버리셨구나 하고 낙담할 때 [1] seemystar 2012-03-07 14433
271 최악의 비극은 젊어서 죽는 것이 아니다! live with God 2011-09-13 14243
270 겨울에어울리는 크래식 hana 2008-12-18 14173
269 게임중독 = 우울증.... 마약이나 게임이나 고립되는것은 마찬가지네요. [1] 룩전도사 2009-02-03 14055
268 당신은 회초리를 들겠군요 ! [1] seemystar 2012-09-29 13214
267 이성의 한계 Admin1 2010-03-06 12361
266 담대하라! Admin1 2010-07-31 12277
265 코리아 갓 텔렌트 [1] Admin1 2011-06-08 116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