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행복호르몬을 아십니까?

조회 수 7901 추천 수 0 2009.03.07 16:08:09


      사람이 살면서 느끼는 희로애락이 바로 호르몬에 의한
          작용이라는 것을 아십니까?

          "행복하다~"고 말하기 전에 몸속에서 행복호르몬이 나와
          행복한 느낌을 만든 것입니다.

          "하하하하"웃기전에 몸속에서 웃음호르몬이 나와
          웃게 만든 것입니다.

          "아! 하늘이 파래서 참 좋다" "호수를 바라보니
          마음이 편안해진다!"고 표현하기 전에 이미 평안호르몬이
          나와서 그렇게 느끼게 만든 것입니다.

          연인들이 서로 포옹하고 키스하기 전에
          사랑호르몬이 나와서 사랑하게 만든 것입니다.


          그러나....

          "무섭다"고 말하기전 무섭게 하는 호르몬이 나오고
          "미워죽겠어"하기 전에 증오호르몬이 나왔습니다.
          화가 났을 땐 이미 화나게 하는 호르몬이 나와서
          화가 난 것입니다.

          그러고 보니 우리는 호르몬에 의해 지배되는 존재들이군요!

          중요한 사실은
          그 호르몬이 나오기전에 호르몬이 나오게 하는 에너지를
          우리가 받아들임으로 그런 종류의 호르몬이 나왔고
          그 호르몬의 작용으로 그런 반응을 하게된 것입니다.

          엄마를 잃어버리는 슬픈 에너지를 받은 아이가
          울고있습니다. 미아보호소에서 엄마를 만나 그 품에 안긴
          아이는 평안에너지를 받아 평안해져서 잠이 들었습니다.

          남편에게서 불쾌한 말의 에너지를 받은 아내가
          화를 내고있습니다. 미움의 에너지도 받아서 증오하고
          있습니다.
          화를 내게한 남편도 증오에너지를 받아 미워하니
          너무 괴롭습니다.
          부정적인 호르몬이 나오면 누구나
          고통을느낍니다.
          그 괴로움을 벗어나고자 하는 판단에
          사과를 해야겠다고 결심했습니다.
          남편의 진심어린 사과하는 말의 에너지를 받은 아내는
          평안호르몬이 조금씩 나오기 시작했습니다.
          눈물샘이 터져 눈물도 나옵니다.
          남편도 평안호르몬이 나와서 평안해지면서 둘이 서로
          포옹을 했습니다.
          뽀뽀도 했더니 사랑호르몬이 나와서 사랑도 했습니다.

          여러분!

          우리는 항상 좋은 에너지와 나쁜에너지의 영향가운데
          살아가고 있습니다.

          다시 말해 생명에너지와 사망에너지의 영향가운데
          살아갑니다.

          생명에너지를 자주 받으면 생명이 넘쳐 건강해지고
          사망에너지를 자주 받으면 사망의 기운이 몸을 병들게
          만듭니다.

          우리의 건강을 위해서 항상 생명에너지만을 선택해서
          받아들이는 훈련이 필요합니다.

          혹시 사망의 에너지를 받았을찌라도 바로 생명에너지를
          만들어서 평안, 행복으로 바꾸는 일이 아주 중요한
          훈련입니다.

          특별히 암투병하는 분들에게 있어서 이 일은 철저히
          이루어져야 합니다.
          단 하루만 싸우고 미워하고 화내면 암의 크기가 현저히
          자라는 것을 볼 수 있기 때문이죠.

          우리 서로 생명에너지, 좋은 에너지를 만들어 우리가 사는
          가족, 교회, 단체를 밝고 행복하고 좋은 분위기로 만들어
          갑시다.

          자주 웃게 만들고, 자주 칭찬하는 사람, 즐거이 일하게
          만드는 리더가 그 단체에서 가장 중요한 인물입니다.

          우리 모두가 그 인물이 된다면
          우린 정말 행복한 사람,
          가장 귀한 사람,
          그리고 가장 풍요로운 사람이 될 것입니다.

          생명에너지로 ....
          넘치는 세상이 될 때까지 ....

          사랑으로 드림*(어느 웹사이트에서 퍼온글입니다.)

          공감이되서요.......

          룩전도사

      <?php if(!defined("__ZBXE__")) exit();?>할렐루야~~~~~

      trust

      2009.03.08 03:48:01
      *.127.88.22

      내가 무엇을 하기 위해서 그것에 해당하는 홀몬이 나온다라...
      네가 기도를 시작할 즈음에 명령이 내려져...   라는 구절이 생각이 나는군요.    
      삶이 우리가 하는것 같지만 모든것이 하나님의 계획에 의하여 행하여 지는것 같다는 생각입니다.
      참으로 신비하게 지음을 받은 나인데 과연 나의 삶을 통하여 하나님만을 예배하고 찬양하고 영광을 돌리는 삶을 살아가는지 다시한번 돌아봅니다.
      좋은 글 가져오시느라 힘드셨을 전도사님께 감사를 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6 상처를 준 부모의 회개 [2] Admin1 2010-02-06 5679
      65 나의 사랑하는 책 [6] live with God 2010-02-01 6058
      64 무엇이 중요한가?? Admin1 2010-01-21 5633
      63 덤으로 사는 삶! [1] Admin1 2010-01-16 5886
      62 1월 10일 Admin1 2010-01-09 5647
      61 12월 20일 [2] Admin1 2009-12-22 6243
      60 ~ 절벽 가까이로 부르셔서 ~ (로버스 슐러) live with God 2009-11-19 14773
      59 나눔 선교회를 위한 40일 릴레이 금식기도 [9] manga 2009-11-08 6379
      58 도움이 필요합니다 [8] bada 2009-10-23 6152
      57 중고생들이 마약을(어제오늘일이 아니죠).... 10월 7일 중앙일보에서 룩전도사 2009-10-10 14091
      56 부모의 방관 -중앙일보에서- 10월 7일 날에.... 룩전도사 2009-10-10 5608
      55 완성과 개성. [1] 룩전도사 2009-09-07 5996
      54 가요이긴 하지만 감동적이어서....... [1] 룩전도사 2009-08-21 5637
      53 폭풍속에서 - 룩전도사 2009-08-01 6524
      52 항해자................. 깊고 넓은 바다간다~~~~~~~~~~~~~ 룩전도사 2009-08-01 17032
      51 인간의 일생 -이재철 목사님의 책에서.... [1] 룩전도사 2009-07-17 6554
      50 [1] 룩전도사 2009-07-06 7775
      49 창의 깜박눈이 반달되고, 탐의 뇌세포가 산다. [4] 유니스아빠 2009-06-28 8506
      48 [4] hanna 2009-06-01 6044
      47 함께 하시는주님 [2] hanna 2009-05-25 62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