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함께 하시는주님

조회 수 7541 추천 수 0 2009.05.25 17:54:23
  광야같은 세상에 큰파도와 작은파도에 견디게 하시려고 주님의십자가를 날마다 바라보게 하시어 -
-나를낮추시고 겸손하게 만드시는 주님.-
 주님이 우리를 얼마나 사랑하는지 가슴으로 알게하시려고 나의 살과 나의 피인 자녀를 통해-
 애절한 아픔을 느끼게 하시는 주님.--
  세상을 이길힘을 주시려고 못자국난 손으로 위로의 손길을 보내며 마음을 달래주고 _
사랑 한다고 말씀 하시는 주님.
  나의십자가가 너무 무거워 버틸 힘이 없을때 나의 죄짐과 나의고뇌덩리를 대신 짊어 지시는 -
나를 위해 희생 하시는 주님.-
  주님께서 모든것을 버리셧듯이 나의 모든것을 버리게 하셔서 -
낙망을 소망으로 바꾸는 좋으신 주님.-
  날마다 기도하게 하시고 주님 닮기를 원하시고 주님의 손길이 필요 한곳 마다 -
주님의 이름으로 나아가게 하시는 주님.-
  어려움의 위기를 평강한 가운데 승리로 이끄시며 두려움과 한숨이 변하여 기쁜 찬송이 되게 하시고 -
항상 내곁에 계시는주님.
    삶이 고달파 지쳐 쓰러질때 언제나 주님의 능력으로 큰힘을 주셔서 나를 다시 일으켜 세우시고 희망의 내일을 위해
-힘찬 발걸음을 내딛게 하시는 영원한 사랑의 나의 주님.-

-
                     아들을 기도원에 올려 보낸날에

                                                                           hanna-


감초

2009.05.29 16:09:02
*.159.206.199

너무 좋은 글이시기에 다른 사람들과도 나누고 싶어서 퍼갑니다.
항상 내 곁에 계시는 주님을 의지하고 나아갑니다.
나의 모든 것이 되시며 나의 영원한 공급자가 되시는 주님을 의지하며 나아가기를 원합니다.
좋은 글 감사합니다.

건강하시지요?

michael kors watches outlet

2014.01.11 09:10:47
*.58.247.132

We won Picocuries per michael kors handbags on sale liter of air (pCi/L) is the term used to quantify this gas There are tailored programmes for different age groups, all delivered in relaxing Aussie tonesAlso indicted by the grand jury was Brittany Seavey, 41, cheap michael kors handbags of South Thomaston on charges of felony theft and unsworn falsification Whitaker writes that cheap michael kors handbags groups give adolescents the opportunity to develop friendships with many people "Chicago became such a massive mark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4 가요이긴 하지만 감동적이어서....... [1] 룩전도사 2009-08-21 6589
53 폭풍속에서 - 룩전도사 2009-08-01 7491
52 항해자................. 깊고 넓은 바다간다~~~~~~~~~~~~~ 룩전도사 2009-08-01 18218
51 인간의 일생 -이재철 목사님의 책에서.... [1] 룩전도사 2009-07-17 7517
50 [1] 룩전도사 2009-07-06 8752
49 창의 깜박눈이 반달되고, 탐의 뇌세포가 산다. [4] 유니스아빠 2009-06-28 9426
48 [4] hanna 2009-06-01 7127
» 함께 하시는주님 [2] hanna 2009-05-25 7541
46 사랑하는 내이웃 [1] hanna 2009-05-19 7372
45 하나. 한 몸. [36] live with God 2009-05-06 7466
44 흐르는 마음과 내려놓음 trust 2009-04-22 7703
43 누구를 닮을까요. [51] hana 2009-03-29 7914
42 행복호르몬을 아십니까? [1] 룩전도사 2009-03-07 8965
41 사랑합니다.... [6] †한목사 2009-03-04 8778
40 분명함과 희미함의 차이 [1] Admin1 2009-02-28 10232
39 지금 우리 자녀들 마약 어디까지 와 있나? [1] Admin1 2009-02-20 7283
38 미주 마약중독 재활기관의 실태 [1] Admin1 2009-02-20 14777
37 당신 인생의 확실한 5가지 사실 [6] live with God 2009-02-17 7851
36 [이희범 칼럼] 배우자의 어린 시절을 이해하라 [1] live with God 2009-02-12 8854
35 수신호 경찰관 [3] trust 2009-02-07 78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