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인 청소년들의 마약 복용은 어제 오늘 일이 아니지만 이번 사건은 한인 중학생이 교내에서 엑스터시를 판매한 혐의로 체포됐다는 점에서 그 심각성을 더하고 있다. 한인 청소년 마약 실태와 해결법을 알아본다.

한인 청소년 범죄의 이면에는 '마약'이 도사리고 있는 경우가 다반사다.

최근 뒤늦게 밝혀진 종신형 위기에 처한 한인 K군 사건〈본지 9월28일자 오렌지 섹션 1면>은 마약의 심각성을 단적으로 보여주고 있다.

지난 2007년 마약을 구입하기 위해 권총으로 한인 청소년의 핸드폰을 빼앗은 혐의로 체포됐던 K군은 이보다 앞서 한 대학 기숙사에서 발생한 권총 강도사건 용의자로 지목되면서 종신형을 선고받을 위기에 놓였다. 범행 당시 K군은 마약을 복용한 상태였다.

지난해 3월에는 LA한인타운내 한 식당에서 한인 남녀 고교생 6명이 집단으로 마리화나와 엑스터시를 복용한 혐의로 체포됐다.

당시 체포과정에서는 엑스터시 15알과 마리화나가 든 봉지 11개 마약의 양을 재는 저울까지 증거물로 압수됐다.

당시 수사를 맡았던 LA시검찰청 차윤성 검사는 "마약을 복용하는 한인들의 연령층은 보다 젊어지고 흡입시간이나 장소도 구애 받지 않는 양상을 보이고 있다"며 청소년 마약의 심각성을 전한바 있다.

청소년들의 마약복용은 심각한 폭력사건으로 직결되기도 한다.

지난 2006년 5월4일 사이프리스 지역 '에버그린 파크' 인근에서는 10대 고교생이 포함된 한인 마약 딜러 2명이 대낮에 칼과 목검을 휘둘러 지나가는 행인 4명에게 폭행을 하고 복부를 칼로 찔러 중경상을 입힌 혐의로 체포된 바 있다.

당시 이들은 마약판매를 위해 공원을 배회하던 중이었다.

또 지난 2005년 8월에는 글렌데일 지역 10대 한인 갱단원 5명이 마약 거래상으로 부터 마약을 빼앗다 경찰에 체포되기도 했다.

당시 이들은 샷건 1정 리볼버 2정 반자동 권총 2정 등으로 무장한 채 한인 마약 딜러들에게 접근해 다량의 마리화나를 빼앗고 옷을 벗겨 감금시킨채 폭행을 가하기도 했다.

이들에게는 강도 혐의외에도 불법 감금 살상무기에 의한 폭행 범죄 공무 혐의 등 7개 혐의가 각각 적용됐으며 이중 2명은 LA지역내 유명 사립고교에 재학중인 학생이었던 것으로 드러나 충격을 던져줬다.

장열 기자
<?php if(!defined("__ZBXE__")) exit();?>할렐루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4 가요이긴 하지만 감동적이어서....... [1] 룩전도사 2009-08-21 6589
53 폭풍속에서 - 룩전도사 2009-08-01 7491
52 항해자................. 깊고 넓은 바다간다~~~~~~~~~~~~~ 룩전도사 2009-08-01 18218
51 인간의 일생 -이재철 목사님의 책에서.... [1] 룩전도사 2009-07-17 7517
50 [1] 룩전도사 2009-07-06 8751
49 창의 깜박눈이 반달되고, 탐의 뇌세포가 산다. [4] 유니스아빠 2009-06-28 9426
48 [4] hanna 2009-06-01 7126
47 함께 하시는주님 [2] hanna 2009-05-25 7540
46 사랑하는 내이웃 [1] hanna 2009-05-19 7371
45 하나. 한 몸. [36] live with God 2009-05-06 7465
44 흐르는 마음과 내려놓음 trust 2009-04-22 7703
43 누구를 닮을까요. [51] hana 2009-03-29 7914
42 행복호르몬을 아십니까? [1] 룩전도사 2009-03-07 8965
41 사랑합니다.... [6] †한목사 2009-03-04 8778
40 분명함과 희미함의 차이 [1] Admin1 2009-02-28 10232
39 지금 우리 자녀들 마약 어디까지 와 있나? [1] Admin1 2009-02-20 7283
38 미주 마약중독 재활기관의 실태 [1] Admin1 2009-02-20 14777
37 당신 인생의 확실한 5가지 사실 [6] live with God 2009-02-17 7850
36 [이희범 칼럼] 배우자의 어린 시절을 이해하라 [1] live with God 2009-02-12 8854
35 수신호 경찰관 [3] trust 2009-02-07 78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