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감사합니다.

조회 수 5291 추천 수 0 2012.02.27 19:46:40

좋은 글을 만나서, 여러분과 나누고 싶어서 옮겨 적습니다.

.

.

 

"노래는 부를 때까지 노래가 아니고,

종은 울릴 때까지 종이 아니며,

 

사랑은 표현할 때까지 사랑이 아니고,

축복은 감사할 때까지 축복이 아니다."

 

나에게 축복이 되는 일이 많았지만

감사하지 못해 축복을 축복으로 받지 못한 경우가 얼마나 많을까!

 

그래서 매사에

'감사합니다!'를 외치며 사는 사람이 행복하게 보이는지도 모르겠다.

 

브라질 사람들은  '오브리가도'(감사합니다)라는 말을 입에 달고 산다.

가정이나 직장에서 틈만 나면 '오브리가도'를 외친다.

 

그래서인지 일상에서 가장 많이 사용하는 언어가 '오브리가도'다.

미국 사람들도 가장 많이 사용하는 말이 '땡큐'(감사합니다)다.

 

그들은 남녀노소 할 것 없이 생활 속에서 작은 일에도 '땡큐'라고 말한다.

미국에서 가장 많이 사용하는 언어 50개를 선별했는데,

 

그 중에서도  '땡큐'가 28퍼센트로 1위를 차지했다.

이것은 감사가 몸에 배어 있음을 느끼게 한다.

 

성인이 되면 평균 2만 6,000여개을 단어를 알게 된다고 하는데,

그 중에 다른 사람을 가장 기쁘게 하는 최고의 언어가 '감사합니다'이다.

 

물론 하느님을 가장 기쁘시게 하는 인간의 언어도 '감사합니다'이다.

 

그래서 유대인의 격언 중에  " '감사합니다'라는 말이 혀에 붙기 전까지

아이에게 아무 말도 가르치지 말라 " 라는 말도 있다.

 

[평생 감사] / 전 광,  생명의 삶

.

.

.

 

 

부모된 우리 스스로의 입에 '감사합니다'라는 말이 붙기도 전에 아이들에게 너무 많은 말을 하고 산 것 같습니다.

이제부터라도 우리가 먼저 '감사합니다'라는 말을 입에 붙이고 살아야겠습니다.


이현수

2012.04.15 11:48:47
*.79.28.19

모든 것에 감사한다고 말은 하지만 정작 감사할 종목들을 적어보라면 몇가지 없는 저의 모습을 보면서 이 순간 회개합니다.

감사할 사항들을 적을 때 칸이 부족하여 적지 못할 맘큼 감사하면서 살아가기를 소망해 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6 나눔 선교회 20주년 행사. †한목사 2016-07-22 402
145 News Letter †한목사 2015-12-25 775
144 Merry Christmas... †한목사 2015-12-25 741
143 나눔 뉴스레터가 발송되었습니다. †한목사 2015-02-10 1638
142 힘내세요... †한목사 2014-12-30 2318
141 그리스도를 안다는 것 [1] seemystar 2012-10-11 5509
140 당신은 회초리를 들겠군요 ! [1] seemystar 2012-09-29 8097
139 주님의 기도 [1] seemystar 2012-07-05 5150
138 주님의 마음 [1] seemystar 2012-06-20 5223
137 가진 것 중에 가장 좋은 것을 주어라 ( 마더 데레사 ) [1] seemystar 2012-05-27 5274
136 욕심 많은 착각 [1] seemystar 2012-05-14 5276
135 십자가 [2] Admin1 2012-04-07 5603
134 걸음마를 배운다. ( 시련 ) seemystar 2012-03-23 5294
133 마음의 깊이는 seemystar 2012-03-09 5393
132 나를 버리셨구나 하고 낙담할 때 [1] seemystar 2012-03-07 10072
131 교회는 온전한 사람들만 모이는 곳이 아닙니다. [1] 조셉 아빠 2012-02-28 3831
» 감사합니다. [1] seemystar 2012-02-27 5291
129 자녀 교육 10대 비결 live with God 2011-11-16 6347
128 주를 위한 이곳에 [2011 MARKERS LIVE WORSHIP ALBUM] [1] 조셉 아빠 2011-11-03 19425
127 예수님을 사랑하는 마음 [1] live with God 2011-11-01 57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