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나를 버리셨구나 하고 낙담할 때

조회 수 10793 추천 수 0 2012.03.07 18:49:32

스코틀랜드 산지에서는 양들이 종종 곤경에 처한다.

산 속을 헤매다가 혼자 힘으로 빠져나올 수 없는 장소에

들어가는 경우가 그것이다.

 

스코틀랜드 산지의 풀이 맛있기 때문에,

양들은 앞뒤 생각하지 않고 툭 튀어나온 바위 끝에 난 풀에 유혹되어

300~400 미터 아래로 펄쩍 뛰어내린다.

 

하지만 다시 뛰어오를 수가 없다.

결국 곤경에 처한 양은 소리를 내어 울기 시작한다.

 

그러나 목자는 양이 울부짖는 소리를 듣고도

며칠 동안 그대로 내버려둔다.

 

그러면 양은 한동안 그 곳에 난 풀을 먹고 지낸다.

하지만 풀을 다 먹고 나면 더 이상 먹을 것이 없기에

서 있기조차 힘들 정도로 힘이 빠진다.

 

그제야 목자는 밧줄을 들고 가서

죽음의 문턱에 있는 양을 건져 낸다.

 

목자가 양의 울부짖는 소리를 처음 들었을 때

구해 주지 않는 이유는 무엇일까?

 

그것은 미련한 양이 풀을 먹는 데에 정신이 팔려

자기를 구하러 온 목자를 피해 도망치려다

자칫 절벽 밑으로 떨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스스로 구할 수 없는 상황에서 모든 것을 포기하고

도움을 부르짖는 순간에 하느님은 우리를 구원하신다.

 

은혜와 자비의 하느님은 폭풍우를 뚫고 오셔서

거센 풍랑 속에서 허우적대는 우리를 건져 내신다.

 

'하느님이 영원히 나를 버리셨구나' 하고 미리 낙담하고

하느님의 능력을 제한하지 말라.

 

하느님은 반드시 울부짖는 우리를 찾아오신다.

 

  [위기] / 릭 이젤

 

 

 


이현수

2012.04.15 07:43:55
*.79.28.19

줄로 조종하는 인형 놀이를 하는 그림이 있는데 거기에는 이런 글이 쓰여 있었습니다.

제발 힘 좀 빼줄래... 너와 함께 놀고 싶은 것이 많단다...  라는

우리의 힘이 남아 있을 때... 우리가 무엇인가를 하고 싶을 때... 

우리의 힘이 빠지기를 하나님은 참고 기다리신다는 것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4 걸음마를 배운다. ( 시련 ) seemystar 2012-03-23 5942
133 마음의 깊이는 seemystar 2012-03-09 5982
» 나를 버리셨구나 하고 낙담할 때 [1] seemystar 2012-03-07 10793
131 교회는 온전한 사람들만 모이는 곳이 아닙니다. [1] 조셉 아빠 2012-02-28 4592
130 감사합니다. [1] seemystar 2012-02-27 5837
129 자녀 교육 10대 비결 live with God 2011-11-16 6925
128 주를 위한 이곳에 [2011 MARKERS LIVE WORSHIP ALBUM] [1] 조셉 아빠 2011-11-03 20303
127 예수님을 사랑하는 마음 [1] live with God 2011-11-01 6431
126 그들을 살려낸 것은 믿음이었습니다! live with God 2011-11-01 5456
125 어린 소녀의 믿음 [2] †한목사 2011-10-10 5551
124 그것은 내 착각이었다 live with God 2011-09-28 6988
123 최악의 비극은 젊어서 죽는 것이 아니다! live with God 2011-09-13 11148
122 믿음 테스트를 잘 통과하셨나요? [6] live with God 2011-08-26 4930
121 Wonderful counselor [1] live with God 2011-08-15 5052
120 '날이 새면'이라는 새 조셉 아빠 2011-08-03 5280
119 코리아 갓 텔렌트 [1] Admin1 2011-06-08 8650
118 오! 앤드류의 뇌손상이 회복되었다! [2] 유니스아빠 2011-05-21 6375
117 걸림돌들의 반역 Admin1 2011-02-05 8007
116 때... [64] 이현수 2011-01-31 7295
115 얼굴을 숨기지 않고 들으시는 [72] Admin1 2011-01-29 64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