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그리스도를 안다는 것

조회 수 5510 추천 수 0 2012.10.11 17:40:08

그리스도인이 된 지 얼마 되지 않은 사람이 신앙이 없는 친구와 오랜만에 만났다.

 

" 자네 그리스도인이 되었다지? "

" 그렇다네."

 

" 어디 좀 들어보세, 그는 어디서 태어났나? "

" 모르겠는걸,,"

 

" 죽을 때 나이는 몇 살이었지? "

" 모르겠네."

" 설교는 몇 차례나 했나? "

" 한번도,,"

 

" 아니, 그리스도인이 됬다면서 정작 그리스도에 관해서는 아는 게 별로 없잖아! "

 

" 자네 말이 맞네.

아는게 너무 적어 부끄럽구만.

 

하지만 이 정도는 나도 알고 있다네.

3년 전만 해도 나는 주정뱅이었고 빚을 지고 있었어.

 

가정의 행복은 산산조각이 났고 저녁마다 처자식들은 내가 돌아오는 걸 무서워했지.

그러나 이제 술을 끊고 빚도 다 갚았지.

 

다시 우리 가정은 화목한 가정이 되었어.

저녁마다 아이들은 내가 돌아오기만 기다리지.

 

이 모든 게 다 그리스도께서 나에게 이루어 주신 걸세.

이것만큼은 나도 분명히 안다네! "

 

 

-  <종교박람회>,  앤소니 드 멜로,  분도출판사 -

 

 

 

 


이 현수

2012.10.13 17:48:55
*.184.88.229

option 이 중시되어서 그리스도의 근본이 흐려지는 시대에 아주 적합한 글이라 생각이 됩니다.

예수님에 대하여 많은 것을 알려고 하지만 정작 예수님께서는 온유와 겸손을 자신에게 와서 배우라 하셨습니다.

그것이 바로 예수 그리스도 이십니다.

가족들이 술주정뱅이였던 아빠를 기다리는 것은 그가 온유하여지고 겸손하여진 결과입니다.

 

저에게도 같은 간증이 있습니다.

마약중독으로 인하여 집에서 쫒겨났었던 저 였지만 지금은 모든 식구들로부터 인정받고 감사하게도 가장의 권위마저 식구들이 인정해 주는 상황이 된 것입니다.

이것이 바로 예수 그리스도께서 저에게 하신 일 입니다.

할렐루야 ~ ~ ~ ~

 

좋은 글 나누어 주심에 감사를 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6 나눔 선교회 20주년 행사. †한목사 2016-07-22 402
145 News Letter †한목사 2015-12-25 775
144 Merry Christmas... †한목사 2015-12-25 741
143 나눔 뉴스레터가 발송되었습니다. †한목사 2015-02-10 1638
142 힘내세요... †한목사 2014-12-30 2318
» 그리스도를 안다는 것 [1] seemystar 2012-10-11 5510
140 당신은 회초리를 들겠군요 ! [1] seemystar 2012-09-29 8098
139 주님의 기도 [1] seemystar 2012-07-05 5150
138 주님의 마음 [1] seemystar 2012-06-20 5224
137 가진 것 중에 가장 좋은 것을 주어라 ( 마더 데레사 ) [1] seemystar 2012-05-27 5275
136 욕심 많은 착각 [1] seemystar 2012-05-14 5277
135 십자가 [2] Admin1 2012-04-07 5604
134 걸음마를 배운다. ( 시련 ) seemystar 2012-03-23 5294
133 마음의 깊이는 seemystar 2012-03-09 5393
132 나를 버리셨구나 하고 낙담할 때 [1] seemystar 2012-03-07 10073
131 교회는 온전한 사람들만 모이는 곳이 아닙니다. [1] 조셉 아빠 2012-02-28 3832
130 감사합니다. [1] seemystar 2012-02-27 5291
129 자녀 교육 10대 비결 live with God 2011-11-16 6347
128 주를 위한 이곳에 [2011 MARKERS LIVE WORSHIP ALBUM] [1] 조셉 아빠 2011-11-03 19426
127 예수님을 사랑하는 마음 [1] live with God 2011-11-01 5799